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

서울문화재단(SFAC)과 함께 참여하는 문화예술 공간, SFAC ON 입니다.

홈 아이콘 HOME > 문화캐스터

문화캐스터

Culture Caster
더 즐겁고, 다 행복한 문화도시 서울을 연출하기 위해 서울문화재단이 엄선한
이번주 문화소식을 전해드립니다.

<2018년>

<10월>

  • 2018 서울아리랑페스티벌 2018 서울아리랑페스티벌
    공연
    2018 서울아리랑페스티벌
    10월 12일 ~ 14일
    •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 아리랑 고개를 넘어간다. 나를 버리고 가시는 님은 십 리도 못 가서 발병 난다.” 반복되는 여음과 지역에 따라 다른 내용의 사설로 발전된 ‘아리랑’은 가짓수만 해도 60여 종, 3600여 곡에 이를 만큼 한국의 대표적인 서정민요다. 지난 2012년 유네스코 세계무형유산에 지정된 것을 기념해 시작된 <2018서울아리랑페스티벌>이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한다. 오는 12일~14일까지 광화문광장 일대에서 개최되는 이번 축제는 ‘춤추는 아리랑’이라는 슬로건으로 성대하게 펼쳐진다. 그동안 “전통공연예술을 중심으로 아리랑의 예술적 영역을 확장했으며, 시대에 맞는 문화 콘텐츠를 창출했다.”는 평가를 받았던 <서울아리랑페스티벌>은 아리랑을 모티브로 한 춤과 음악을 통해 ‘평화와 화합’이라는 메시지를 들려줄 것이다. 1일 차에는 올해의 슬로건 ‘춤추는 아리랑’에 초점을 맞춘 화려한 개막공연이 준비됐다. 총 4장으로 구성된 공연은 오천 년 역사를 담은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작곡가 황호준이 음악감독을, 안무가 김유미가 안무감독을 맡았으며, 김덕수 사물놀이패와 세계 최고의 어반댄스 그룹인 ‘저스트 절크(Just Jerk)가 특별 출연한다. 2일 차에는 도심 한복판 광화문광장에서 펼쳐질 ‘광화문뮤직페스티벌’이 열린다. 올해는 국민 록밴드 ‘YB’, ‘데이브레이크’, ‘로맨틱펀치’가 무대에 오른다. 청소년 문화의 대표 아이콘으로 자리 잡은 ‘서아페 청소년스트릿댄스경연대회’의 본선 경연에서 15개 팀의 뜨거운 열정도 볼 수 있다. 3일 차에는 진도북춤, 담양우도농악, 기놀이 등 1178명에 이르는 사물농악대와 시민이 함께 만드는 ‘판놀이길놀이’가 진행된다. 전국각지에서 모인 사물놀이 명인들과 외국인 관광객들이 함께 어우러진 장관으로 한국형 퍼레이드를 연출할 것이다. 또한 프로와 아마추어 예술가들이 자신만의 아리랑을 선보이는 ‘전국아리랑경연대회’도 진행된다.
    • 장소: 광화문 일대
      시간: 홈페이지 참고
      관람료: 무료
      문의: 02-779-7805 http://www.seoularirangfestival.com/
  • 기억의 자리 기억의 자리
    • 10월 11일 ~ 10월 17일
    • 카자흐스탄 내 고려인 이주지역인 우슈토베에서 구석기 시대 동굴벽화가 발견되고, 이를 한국의 박물관에 전시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하러 온 동국의 이야기다. 동굴벽화가 전시되는 이곳은 광부였던 그의 아버지가 사고로 죽었던 탄광을 개조한 장소로, 동국은 뒤틀린 시간과 공간 속에서 기이한 경험을 시작한다.
    • 장소: 서울 종로구 대학로 57 (연건동 128-8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시간: 평일 오후 8시, 주말 오후 4시
      관람료: 2만원
      문의: 010-6838-1842 http://www.sfac.or.kr/
    공연
  • 목욕합시다 목욕합시다
    • 10월 11일 ~ 10월 14일
    • ‘여성의 몸’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를 담은 1인극으로, 대본 구성을 위해 다양한 직업과 연령의 여성 80명을 인터뷰하여 그들의 실제 삶을 재구성했다. 형식적으로 죽은 사람의 영혼을 씻어 저승으로 천도할 수 있도록 하는 진도 씻김굿을 차용해 현재를 살아가는 모두의 씻김굿으로 확장한다.
    • 장소: 서울 영등포구 경인로 88길 5-4 (문래동 1가 30 문래예술공장 박스씨어터)
      시간: 평일 오후 8시, 토 오후 7시 30분, 일 오후 3시
      관람료: 현장 2만원
      문의: 070-8276-0917 http://www.sfac.or.kr
    연극
  • 춤을 추지 않는다 춤을 추지 않는다
    • 10월 17일 ~ 11월 2일
    • 어른이 되면서 겪는 다양한 관계와 그 안에서의 불안한 시선을 ‘춤을 추지 않는다’라는 전시명을 통해 은유적으로 표현한 전시. 인간의 삶을 ‘생명을 불어 넣어주는 힘에 따라 스스로 자라는 나무’에 비유하고 이를 판화 작품으로 표현했다. 행복하게 사는 방법을 위해 끝없는 질문을 하는 이들에게 공감과 위안을 전한다.
    • 장소: 서울 성북구 회기로3길 17 (종암동 28-358 서울예술치유허브)
      시간: 오전 10시 ~ 오후 6시
      관람료: 무료
      문의: 02-943-9300 http://www.sfac.or.kr/
    전시
  • <청년문화의 개척지, 신촌> <청년문화의 개척지, 신촌>
    • 8월 22일 ~ 10월 21일
    • 청년문화의 중심지인 신촌을 재조명하는 전시. 조선시대부터 현대에 이르는 신촌 지역의 공간 변화와 인문지리적, 사회문화적 특성을 고찰하고 신촌을 통해 유입됐거나 시작된 새로운 문화를 살펴본다. 또한 1970~60년대의 음악다방, 록 카페, 소극장 등을 통해 신촌의 아지트를 다시 만난다.
    • 장소: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55 (신문로2가 2-1 서울역사박물관)
      시간: 화-금 오전 9시 ~ 오후 8시 , 주말 오전 9시 ~ 오후 7시
      관람료: 무료
      문의: 02-724-0274 http://www.museum.seoul.kr/
    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