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문화+서울 seoul foundation for arts and culture

검색 창

문화+서울

문화+서울

  • 지난호 보기
  • 검색창 열기
  • 메뉴 열기

커버스토리

7월호

이달의 표지 작가 리나 유니스

Lina Younes

커버스토리 관련 이미지
커버스토리 관련 이미지
1, 2 <The Unknown Album Launch - Gayathri>
Paper, thread, glass, rocks, single-channel video|2014


커버스토리 관련 이미지
표지작 <Paqaa>
Cutout puppet|2014

커버스토리 관련 이미지

리나 유니스 Lina Younes
서울문화재단 금천예술공장 국제레지던시 작가인 리나 유니스는 예술가이자 스톱모션 애니메이터로, 동유럽, 레바논, 남아메리카에서 인형극, 마리오네트, 스톱모션, 연극 등을 공부했다. 두바이 기반의 애니메이션 프로젝트인 <The Animation Chamber>를 통해 애니메이션 제작 과정을 노출하거나, 애니메이션의 역사를 그리는 공동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이 프로젝트는 아랍 에미리트와 세계 각국의 여러 예술 축제에 초청돼 성인과 어린이 대상으로 예술적 애니메이션의 생생한 경험을 제공했다.
글 리나 유니스 Lina Younes

커버스토리 관련 이미지
3 <In Figure We Wood>
Wood, single-channel video|2016
금천예술공장 8기 입주작가 <오픈스튜디오> & 기획전 ‘다시, 주변인’ 포스터로도 활용된 표지 작품 <Paqaa>는 아름다운 ‘사체’에서 영감을 받은 작품이자, 다수의 이미지를 모아서 구성한 꼭두각시이다. 꼭두각시는 평범하고 규칙적인 일상을 이상한 마법의 공간으로 재편성한다. 꼭두각시의 움직임은 우스꽝스럽다기보다 자연의 규칙을 부수는 행위를 나타낸다.
이처럼 나는 한쪽 눈을 감은 채 나의 검지를 마술사의 지팡이 삼아 세상을 창조하고, 교통, 시민, 새들을 통제하는 것들을 작업으로 옮기고 있다. 순간을 고정했다가 재연하며 시나리오를 변경하고, 결과를 재생하고 반복한다. 이 ‘마술’을 통해 불가능한 일들이 즉시 일어나고, 오브제가 사라지기도 하며 생기를 부여받기도 한다. 또한 무생물들에게 목소리를 주어 삶의 목적을 부여하기도 한다.
나는 궁극적으로 작업의 반복에서 어떤 리듬을 찾고 있다. 그 리듬은 일반적이거나 일반적이지 않기도 하고, 또 유려하고 점차 발전한다. 작품 활동의 핵심을 거시적이거나 미시적인 관점에서 지속적으로 확대하거나 축소하려고 시도하며, 같은 것에서의 차이점을 지속적으로 노출하고자 한다. 이러한 나만의 스펙트럼을 설치 및 인터랙티브 작업으로 지속적으로 구현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위로 가기

문화+서울

서울시 동대문구 청계천로 517
Tel 02-3290-7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