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r-yongsan.png

제1유형 저작자표시 - 비영리 - 변경금지

여름, 이랑 공연

공연장소
서울예술교육센터 1층 감정서가
공연일시
일시: 2022. 7. 7.(목) 12:00~13:00
공연내용
싱어송라이터이자 작가인 '이랑'의 음악으로 가득 채워지는 여름
접수기간
2022-06-27 ~ 2022-07-06
문의
02-3785-3199
선정기준
선착순
대상
인근 직장인, 지역주민 등

공연 소개

poster-yongsan.png

트라우마를 불러일으킬 정도로 괴로운 소리를 쓰려고 했다. 

누군가는 이 절규가 ‘무섭다’ ‘못 듣겠다’고 했지만, 

반대로 ‘시원하다’ ‘위로가 된다’는 사람도 있었다.

타인의 아픔을 공감하는 가사를 통해 관객과의 깊은 교감을이끌어 내는 이랑의 공연이다.  

출연진 소개

이랑.png

이랑

2012년 유머러스한 가사와 경쾌한 기타 사운드를 담은 첫 번째 정규앨범 <욘욘슨>으로 데뷔, 2016년 삶과 죽음에 대한 무거운 이야기를 담백한 어쿠스틱 사운드로 표현한 두 번째 정규앨범 <신의 놀이>로
제14회 한국 대중음악상 최우수 포크 노래상을 수상하며 주목을 받았다.
정규 1집과 2집은 2017년 서울 레코드 페어에서 한정판 LP로 제작돼 행사 당일 모두 소진되는 큰 인기를 얻었다.
2020년 6월 싱글 <환란의 세대>를 한/일 양국에서 동시 발매했고, 2021년 8월 세 번째 정규앨범 <늑대가 나타났다>를 발매했다.
아무리 사소한 일에도 의문을 제기하고, 이해되지 않는 것들을 향해 화를 냈던 이랑은 정규 3집에서 다른 사람의 시간과 감정을 궁금해하고 그 안에 들어가 보려고 시도한다.
2011년부터 일본에서 활동을 시작해 1, 2집 정규앨범 일본판을 발매하였고, 이 외에도 일본의 싱어송라이터 시바타 사토코와의 합작 앨범과 2018년 도쿄 히라츠카홀 단독공연 실황을 녹음한 <그러면:クロミョン> 라이브 앨범을 발매했다.
이랑의 진지하고 거짓 없는 발언과 친근한 자세, 사고, 행동은 한일 양국에서 센세이션을 일으키고 있다.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영화 연출을 전공한 뒤 뮤직비디오, 단편영화, 웹드라마 감독으로도 일하고 있으며, 한/일 양국에서 두 권의 에세이와 만화책, 단편 소설집을 발표한 멀티 아티스트이다.

poster-yongsan.png
poster-yongsan.png
여름, 이랑

서울예술교육센터 1층 감정서가

일시: 2022. 7. 7.(목) 12:00~13:00